메뉴

이나영·원빈 부부가 다이어트 위해 먹는다는 '떠먹는 스테이크'

배다현 기자 2017.12.30 17:20

인사이트채널A '나는 몸신이다'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배우 이나영의 다이어트 식단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지난 26일 방송된 채널A '나는 몸신이다'에서는 여배우들의 피트니스 트레이너를 담당하고 있다는 김명영 씨가 출연했다.


이날 그는 여배우들이 먹는 다이어트 식단 레시피를 공개했다.


이 중 이나영·원빈 부부가 즐겨먹는다는 '떠먹는 토마토 양파 스테이크'가 특히 눈길을 끌었다.


김명영 씨는 "이나영 씨가 이 음식을 먹은 지 3년 정도 됐다"며 "부종 완화, 체중 감량, 단백질 보충에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김씨가 식단 공개 소식을 전하자 이나영은 "다 얘기하면 토마토가 바닥날 수도 있겠다"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져 더 흥미를 끌었다.


인사이트채널A '나는 몸신이다'


'떠먹는 토마토 양파 스테이크'의 준비물은 양파 5개와 토마토 5개, 소 등심 400g이다.


이 재료로 3~4회 정도 나눠먹을 수 있는 분량을 만들 수 있다.


만드는 방법도 어렵지 않다. 먼저 양파와 살짝 데쳐 껍질을 벗긴 토마토를 적당한 크기로 썰어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나는 몸신이다'


그다음 소등심의 인대와 기름을 제거해 살코기만 남긴 후 프라이팬에 살짝 구워준다.


안심을 쓰면 부드러운 맛이 있으나 등심을 이용하면 씹는 맛이 더해진다.


준비된 재료를 냄비에 양파, 토마토, 고기 순으로 채워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나는 몸신이다'


소금 후추 등 향신료를 넣지 않아도 토마토의 새콤한 맛 덕분에 부족함이 느껴지지 않고 재료의 수분이 많아 물을 따로 넣지 않아도 된다.


약한 불과 중간 불 사이로 가열하다가 물이 우러나오면 중간중간 저어 주며 약 2시간 정도 끓인다.


토마토의 시큼한 맛이 부담스럽다면 꿀을 조금 넣어 신맛을 잡아주면 된다.


인사이트채널A '나는 몸신이다'


토마토는 노폐물을 제거하고 혈액 순환을 원활하게 해줘 부종을 완화시키는데 좋다.


또한 양파의 퀘르세틴은 지방을 분해해주고 혈중 콜레스테롤을 조절해주는 역할을 한다.


다만 콩팥 질환이 있어 칼륨 배출이 어려운 사람은 토마토를 피하는 것이 좋다.


"2018년 '노화'를 막고 싶다면 권장 칼로리의 25%를 줄여라"하루 권장 열량의 25%를 줄이면 노화를 늦출 수 있다.


이효리가 원빈 이나영 결혼식 보고 충격 받은 사연가수 이효리가 원빈-이나영의 결혼식을 보고 '스몰 웨딩'에 대해 다시 생각해봤다고 고백했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News for you

이나영·원빈 부부가 다이어트 위해 먹는다는 '떠먹는 스테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