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포항 지진 발생 후 원룸 입주민들 공포에 빠트린 사진

김지현 기자 2017.11.15 16:07

인사이트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포항시 인근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이번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한 원룸 건물 사진이 보는 이들의 불안을 자아내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난해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5.8의 지진에 이어 역대 두 번째 규모다.


인사이트기상청


이번 지진으로 인해 포항 시내 곳곳은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포항 시민들의 글과 사진에 따르면 대형 마트는 진열된 상품들이 바닥에 떨어졌고, 건물 외벽이 부서지며 도로에 세워진 차량이 크게 파손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특히 한 원룸 건물 기둥은 내부 철근이 다 보일 정도로 파손돼 입주민과 인근 주민들을 불안에 떨게 하고 있다.


지진으로 인한 피해가 속출하고 있는 가운데, 소방청은 지진 발생 30여분만인 오후 3시까지 전국에서 총 5,973건의 관련 신고 접수가 이뤄졌으며 지진 피해 경상 4명, 구조 17건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이번 지진의 진앙은 북위 36.10도, 동경 129.37도다. 지진의 깊이는 9㎞로 파악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규모 5.4 지진에도 끄떡없는 '천년고도' 경주 첨성대경상북도 포항시 인근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첨성대는 큰 피해를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News for you

포항 지진 발생 후 원룸 입주민들 공포에 빠트린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