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상어한테 물려 죽을 뻔한 위기서 '코' 때리고 극적 탈출한 남성

심연주 기자 2017.11.14 21:34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Facebook 'Ben Chase'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호주에서 서핑을 즐기던 초보 서퍼가 상어와 맞서는 긴박한 위기 속에서 기지를 발휘했다.


지난 14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서핑하다 갑자기 자신을 공격한 상어의 코를 가격해 위기에서 탈출한 남성 찰리 프라이(Charlie Fry, 25)에 대해 전했다.


찰리는 오른쪽 어깨와 팔 쪽에 약간의 찰과상과 패인 상처가 있는 것을 제외하고 큰 상처는 입지 않았다.


찰리는 전날 시드니에서 북쪽으로 약 95㎞ 떨어진 아보카 비치에서 동료 의사 3명과 서핑을 즐기고 있었다.


인사이트Dailymail / Charlie Fry


호주로 온 지는 2개월밖에 안 된 찰리는 서핑도 친구들과 막 시작한 말 그대로 초보자였다.


서핑에 열중하던 찰리는 오른쪽 어깨와 팔 쪽에 무언가가 치는 느낌을 받았다.


찰리는 옆에 있던 친구들이 장난을 친다고 생각했지만, 곧 물속에서 머리를 내민 상어를 보았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당황하던 찰리는 약 2년 전에 열린 세계서핑 대회 중 한 선수가 상어를 가격해 물리치는 모습의 동영상이 머릿속에 떠올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47미터'


찰리는 기지를 발휘해 상어의 안면에 주먹을 날려 코를 가격한 뒤 해변 쪽으로 몸을 피했다.


그는 "그때 본 영상 속 선수처럼만 하자, 코만 가격하자"라고 생각하며 상어에게 주먹을 날렸다고 말했다.


이어 "나중에 그 선수를 만나면 맥주라도 한잔 사고 싶다"라며 덧붙이며 여유까지 부렸다.


한편 찰리는 약간의 부상을 입었지만, 서핑을 계속하는 데 큰 지장은 없다고 알려졌다.


자신 향해 달려오는 상어와 눈앞에서 혈투벌인 잠수부 (영상)지구상에서 가장 포악하기로 유명한 상어가 입을 벌리고 달려드는 가슴 철렁한 장면이 포착됐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News for you

상어한테 물려 죽을 뻔한 위기서 '코' 때리고 극적 탈출한 남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