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맛없을 수 없는 조합"…'단짠단짠'하게 비벼 먹는 제육볶음 칼국수

황기현 기자 2017.11.06 15:50

인사이트Instagram 'yabange_2'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국민 메뉴인 제육볶음과 날씨가 추워지면 생각나는 칼국수가 만나 탄생한 매콤달콤 '제육볶음 칼국수'가 화제다.


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사람들 환장하는 제육볶음 칼국수'라는 게시물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해당 게시물의 주인공은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식당 '신인류면가'의 '제육칼'.


제육칼은 단짠단짠의 대명사인 제육볶음에 칼국수와 계란후라이까지 모두 한곳에 모아 극강의 맛을 낸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dawoneii'


또 주문이 들어오는 순간부터 딱 2분만에 만들어 '2분 칼국수'라는 별명도 가지고 있다고.


특히 제육칼을 먹을 줄 아는 사람이라면 면을 다 먹고 남은 소스에 반드시 밥을 비벼 먹는다고 한다.


실제로 제육칼은 온라인에서의 화제를 바탕으로 지난 3월에는 KBS2 '2TV 생생정보'에까지 소개된 바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 역시 "돼지고기 + 고추장+ 밀가루면 + 계란 후라이", "대박.. 입벌리고 봤다", "이건 무조건 가야지"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제육칼의 가격은 1인분에 6,500원이며, 신인류면가에서는 제육칼과 비슷한 '불닭볶음칼'과 '소고기칼' 등도 맛볼 수 있다.


인사이트KBS2 '2TV 생생정보'


"비 오는 날 후루룩"…역대급 비주얼 자랑하는 차돌박이 짬뽕압도적인 비주얼로 오늘(11일)처럼 비 오는 날 보는 사람들의 입맛을 돋우는 차돌 짬뽕이 화제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News for you

"맛없을 수 없는 조합"…'단짠단짠'하게 비벼 먹는 제육볶음 칼국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