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길에서 '헌팅' 자주 당하는 여자들의 4가지 특징

박초하 기자 2017.11.05 10:55

인사이트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인사이트] 박초하 기자 = 길거리 헌팅은 남녀 인기의 척도다. 


지겹게 당해본 사람도 있을 것이고 한 번쯤 당해보고 싶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애인이 있건 없건 평소 이상형이었다며 다가오는 남자의 고백은 잠시나마 여자를 설레게 한다. 


헌팅을 당한 여자들은 몇 가지 공통적인 특징을 가지고 있었는데, 중요한 것은 첫인상만으로도 상대방에게 큰 매력을 느끼게 한다는 것이다. 


매력이 철철 넘쳐 헌팅을 자주 당하는 여성들이 가진 공통적인 특징을 알아보자. 


1. 외향적인 성격의 여성


인사이트KBS 2TV '고백 부부'


분위기를 잘 타고 어떤 분위기에든 잘 어울리는 여성은 낯선 이들에 대한 거부감이 크지 않다.


낯선 사람이 말을 걸면 뒷걸음치는 여성보단 처음 본 사람과도 친구가 될 수 있고 사람들과 잘 어울리는 성격을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보다 많은 대시를 한다. 


2. 여자가 봐도 예쁜 외모를 가지고 있는 여성


인사이트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얼굴이 예쁘면 어디를 가나 주목받는 건 당연하다. 


물론 너무 예쁜 외모는 상대방을 부담스럽게 만들어 접근하기 어려울 것 같다고 말하는 이들도 있지만 못생긴 여성에게 말을 걸거나 전화번호를 물어보는 남성은 없다.


결과적으로 헌팅에 있어 외모는 가장 중요하다. 


3. 거절 못 할 것 같은 착한 인상을 가진 여성 


인사이트tvN '이번생은 처음이라'


착하고 좋은 인상은 남자들에게 호감을 느끼게 한다. 


그 때문에 인기가 많은데 헌팅에 있어서 좋은 인상을 가진 여성은 부탁을 잘 들어줄 것 같고 거절을 못할 것이라 생각하는 남성이 많다고 한다. 


또 거절하더라도 좋게 거절당할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유독 헌팅을 자주 받는다고 한다. 


4. 화려하고 꾸미는 걸 좋아하는 여성


인사이트MBC '그녀는 예뻤다'


꾸미는 걸 좋아하는 여성들은 대부분 자신감이 넘치고 남의 시선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 


한껏 꾸미고 나온 여성은 오늘 '날 좀 봐달라'는 심리를 가지고 있는데 이를 눈치챈 남성들은 여성의 외형을 칭찬하며 다가간다. 

 

내성적인 사람들의 은근한 매력 '포인트' 7가지한번 빠지면 헤어나올 수 없는 내성적인 사람들의 매력들을 알아보자.

 

박초하 기자 choha@insight.co.kr 

News for you

길에서 '헌팅' 자주 당하는 여자들의 4가지 특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