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이킥' PD, 새 시트콤 '닥치고 스매싱'으로 돌아온다

장영훈 기자 2017.10.16 20:07

인사이트MBC '거침없이 하이킥'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거침없이 하이킥' 연출을 맡았던 '시트콤의 거장' 김병욱 PD가 새로운 시트콤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16일 TV조선 등에 따르면 MBC '하이킥' 시리즈 연출을 맡았던 김병욱 PD가 올해 하반기 방송될 예정인 TV조선 새 일일 시트콤 '닥치고 스매싱'을 준비 중에 있다.


새 일일 시트콤 '닥치고 스매싱'은 해마다 80만명의 자영업자가 폐업하는 불황의 끝자락에 어느 몰락한 가장의 사돈집살이와 창업 재도전기를 다룬다.


'하이킥' 시리즈 이영철 작가가 집필하며 김병욱 PD의 부사수였던 김정식 PD가 연출을 맡았다.


인사이트KBS 2TV '김과장'


인사이트MBC '거침없이 하이킥'


'닥치고 스매싱'은 '거침없이 하이킥'과 '지붕뚫고 하이킥' 등 '하이킥' 시리즈를 연출한 김병욱 PD가 직접 기획에 참여하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3년 만에 김병욱 감독이 직접 기획에 참여하는 '닥치고 스매싱'은 김병욱 PD와 함께 '순풍산부인과'로 호흡을 맞춘 박영규와 권오중, '거침없이 하이킥' 박해미 등이 출연한다.


박영규와 박해미는 사돈관계로 등장하며 박영규 첫째딸에 황우슬혜가 맡아 박해미의 아들인 줄리안과 부부로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하이킥' 시리즈 이후 사실상 명맥이 끊긴 한국 시트콤 계보를 새로 이을 작품이 과연 탄생할 수 있을지 벌써부터 팬들의 관심이 쏠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거침없이 하이킥'


김병욱 PD는 SBS '순풍산부인과', '웬만해선 그들을 막을 수 없다', MBC '거침없이 하이킥', '지붕뚫고 하이킥' 등을 연출하며 '시트콤 대가'로 불렸다.


특히 웃음뿐만 아니라 삶에 대한 지혜를 생각할 수 있는 남다른 통찰력과 해학 등을 갖춘 스토리로 현재까지 많은 팬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다.


3년 만에 돌아오는 '시트콤의 거장' 김병욱 PD가 과연 척박했던 시트콤 시장에 다시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한편 '하이킥' 김병욱 PD가 참여해 기대를 모으는 '닥치고 스매싱'은 50부작으로 TV조선을 통해 오는 12월 4일 첫 방송된다.


5년 만에 컴백하는 '거침없이 하이킥' PD의 역대 시트콤 7편'시트콤의 대가'로 불리는 김병욱 PD가 돌아온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News for you

'하이킥' PD, 새 시트콤 '닥치고 스매싱'으로 돌아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