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데뷔 후 첫 단발머리로 '여신미' 제대로 뽐낸 레드벨벳 막내 예리 (사진 12장)

김소영 기자 2017.10.15 13:41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레드벨벳의 귀여운 막내 예리가 데뷔한 이래 처음으로  싹둑 자른 단발 헤어스타일을 선보여 화제다.


지난 14일 경기도 안산시 안산호수공원 중앙광장에서 열린 'KBS 특집 한국·베트남 수교 25주년 우정 슈퍼쇼'에는 걸그룹 레드벨벳이 출연해 축하 무대를 꾸몄다.


이날 가을에 걸맞게 붉은 계열의 옷을 맞춰 입고 등장한 레드벨벳은 자신들의 히트곡을 부르며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그중 가장 눈길을 끈 것은 헤어스타일에 파격적인 변화를 준 예리의 모습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예리는 평소 늘 허리까지 오는 긴 머리카락을 유지해온 터라 어깨까지 닿는 길이의 단발로 변신한 것이 더욱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단발머리로 처음 무대에 선 예리는 깜찍 발랄했던 기존 이미지와는 180도 다른 차분하고 여성스러운 느낌을 자아냈다.


가을 느낌이 물씬 풍기는 예리의 단발 머리 비주얼에 누리꾼들은 "예리 '리즈' 미모 갱신했다", "단발하니까 느낌이 확 다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짧게 자른 헤어스타일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한 예리의 모습이 담긴 해당 공연 영상은 다음 달 5일 KBS 1TV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한편 레드벨벳은 올여름 발표한 미니 앨범 'The Red Summer' 활동을 마무리, 현재 다음 앨범을 준비하며 공연 위주의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헤어스타일 변신 전 예리의 모습 / 온라인 커뮤니티


다이어트 성공하고 '개미허리' 드러낸 조이의 '넘사벽' 비주얼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조이가 공연장에서 한 손에 잡힐 듯한 '개미허리'를 뽐내 팬들의 눈길을 끈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News for you

데뷔 후 첫 단발머리로 '여신미' 제대로 뽐낸 레드벨벳 막내 예리 (사진 12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