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내일(13일) 아침 올가을 '최악의 추위' 온다"…10도 아래로 기온 '뚝'

황기현 기자 2017.10.12 19:57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금요일인 내일(13일)은 서울 기온이 10도 이하로 떨어지는 등 올가을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 밤사이 찬 공기가 유입되며 내일은 대부분 지역에서 아침 기온이 10도 아래로 뚝 떨어지겠다.


날씨는 전국에서 대체로 맑겠지만 동풍의 영향을 받는 강원영동남부와 경북동해안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낮 한때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8도, 광주 10도 등 전국에서 7~16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다만 대관령의 경우 최저 기온이 1도까지 곤두박질치겠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1도를 비롯해 강릉 18도, 포항 21도 등 16~23도를 나타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일부 중부내륙과 산지에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있겠다"면서 농작물 피해에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또 "내일은 쌀쌀한 날씨가 이어질 예정"이라면서 "바람도 강하게 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한편 때 이른 가을 추위는 내일 낮부터 평년 기온을 회복하며 사그라들 것으로 보인다.


올 겨울, 평년보다 더 춥다…"추위 일찍 찾아올 가능성도 있어"올 겨울은 약한 라니냐의 영향으로 평년보다 춥고 강수량이 적을 것으로 보인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News for you

"내일(13일) 아침 올가을 '최악의 추위' 온다"…10도 아래로 기온 '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