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10대 여중생 살해하고 강원도 야산에 유기한 30대 남성

배다현 기자 2017.10.06 18:22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10대 여중생을 살해한 뒤 시신을 야산에 유기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6일 서울 중랑경찰서는 여중생을 살해한 뒤 강원도 영월의 한 야산에 유기한 혐의(살인)로 3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중학교 2학년인 B양을 납치해 살해한 뒤 시신을 야산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은 A씨를 체포하고 이날 오전 9시쯤 영월의 야산에서 B양으로 추정되는 시신을 수습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경찰은 발견된 시신이 지난달 30일 실종신고가 들어온 B양이 맞는지 확인하기 위해 신원 확인 절차를 진행 중이며,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시기와 동기, 여죄를 조사 중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가 초기 단계라서 자세한 사항은 확인되지 않았다"며 "오늘 밤까지 1차 조사를 마치고 조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자친구 집에 간다고 나갔다 실종된 여성 숨진 채 발견남자친구를 만나러 간다며 집을 나갔다가 4일째 실종된 2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News for you

10대 여중생 살해하고 강원도 야산에 유기한 30대 남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