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비니' 벗자 아이돌 느낌날 정도로 '꽃미모' 된 우원재 (영상)

권길여 기자 2017.09.28 17:45

인사이트

Instagram 's2.yang'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Mnet '쇼미더머니 6'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린 우원재가 한층 물오른 미모로 여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26일 우원재는 계명대학교 '2017 사람 페스티벌' 축제 무대에 등장했다.


이날 우원재는 트레이드 마크인 비니를 쓰지 않고 얼굴을 그대로 드러낸 채 무대에 올라 큰 환호성을 받았다.


시크한 체크무늬 남방 차림의 우원재는 '시차', '무브' 등 자신의 곡을 담담하게 불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2.yang'


계명대학교 학생들은 그의 스타일리시한 랩을 따라 부르며 함께 리듬을 탔다.


우원재는 계명대학교 학생들의 뜨거운 호응에 '악마 래퍼'라는 콘셉트(?)를 유지하지 못하고 연신 수줍은 미소를 지었다.


그가 해맑게 웃자 계명대학교 학생들은 "잘생겼다~", "멋지다", "랩 잘한다"며 더 큰 응원을 보냈고, 우원재 역시 신난 모습으로 더 열심히 무대를 꾸몄다.


우원재의 무대를 실시간으로 감상한 계명대학교 학생들은 "비니를 벗으니 아이돌 외모다", "카리스마 넘치는 랩에 한번 반하고, 잘생긴 외모에 두번 반했다", "왜 사람들이 '우원재', '우원재'하는지 이유를 알겠다" 등 좋은 후기를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s2.yang'


한편, 이날 우원재는 '폭죽' 소리에 놀라 노래 중간에 "아우 깜짝이야!"라고 말하는 등 인간적인 모습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가 멋쩍어 하는 모습에 계명대학교 학생들은 폭소를 터트렸다는 후문이다.


송 이 ( ღ'ᴗ'ღ )(@s2.yang)님의 공유 게시물님,


송 이 ( ღ'ᴗ'ღ )(@s2.yang)님의 공유 게시물님,


송 이 ( ღ'ᴗ'ღ )(@s2.yang)님의 공유 게시물님,


송 이 ( ღ'ᴗ'ღ )(@s2.yang)님의 공유 게시물님,


공연 중 눈앞에서 터진 폭죽에 심장 부여잡고 놀라는 우원재 (영상)무대를 선보이던 우원재가 갑자기 터진 폭죽을 보고 깜짝 놀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시차'로 행사 같이 다니는 '홍대 오빠들' 우원재X그레이X로꼬 영상'홍익대학교' 출신 래퍼 3인방 우원재와 그레이, 로꼬가 함께 다니며 여러 행사를 뛰고 있다.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News for you

'비니' 벗자 아이돌 느낌날 정도로 '꽃미모' 된 우원재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