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당신이 당장 스마트폰 '블루투스'를 꺼야 하는 이유

김연진 기자 2017.09.15 11:52

인사이트(좌) 연합뉴스, (우) ladbible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가까운 전자기기와 연결하기 위해 사용하는 '블루투스'를 악용해 개인정보를 빼돌리는 해킹 수법이 확인됐다.


15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래드바이블은 "당장 블루투스 모드를 해제해야 한다"라는 제목과 함께 충격적인 소식을 전했다.


미국 실리콘밸리의 보안업체 아미스(Armis)는 전자기기 블루투스 기능에 보안상 취약점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블루투스 기능을 악용한 사이버 공격인 '블루본(Blueborne)'은 블루투스가 켜져 있는 기기에 연결, 침투해 정보를 빼내거나 악성코드, 바이러스를 설치할 수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아미스에 따르면 블루본은 블루투스 기능이 활성화되는 모든 전자 기기에 침투할 수 있다.


구체적으로 스마트폰은 물론 카메라, 스마트TV, 노트북, 태블릿PC 등 우리가 자주 사용하는 기기가 위험에 노출될 수 있는 것.


해커들이 블루본을 통해 전자 기기에 접근하면 저장돼 있는 사진, 영상 등을 모조리 빼낼 수 있으며 개인 정보 및 금융 정보, 거래 내역까지 완전히 유출된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블루본이 위험한 점은 동시에 대규모 해킹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아미스 측 관계자는 "블루투스는 신호 도달 거리가 짧지만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있는 장소에서 동시에 많은 양의 정보에 접근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평소 블루투스 기능을 해제하고 꼭 필요한 경우에만 사용해야 소중한 정보를 지킬 수 있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스마트폰 잠금 패턴 '복잡'할수록 더 해킹하기 쉽다 (연구)개인정보를 보호하기 위해 스마트폰의 잠금 패턴을 복잡할수록 오히려 해킹하기 쉽다는 전문가 주장이 있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News for you

당신이 당장 스마트폰 '블루투스'를 꺼야 하는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