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정은 벙커 한 방에 박살내는 최신형 미사일 '타우러스' 발사 영상

김지현 기자 2017.09.14 15:36

인사이트YouTube '대한민국공군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김정은의 지하 벙커 등 북한 핵심 시설을 정밀 타격할 수 있는 '타우러스' 장거리 공대지 미사일의 첫 실사격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


지난 13일 공군은 12일 처음으로 진행된 타우러스 실사격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발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대한민국공군


이날 충남 태안반도 인근 서해 상공으로 출격한 F-15K 전투기에서 발사된 타우러스는 자체 항법 선회 비행을 통해 약 400km를 날아가 목표 지점인 전북 군산 앞바다에 있는 직도 사격장에 설치된 표적에 정확히 명중했다. 타우러스는 최대 사거리가 500km이지만 이번 실사격은 직도 사격장 주변 환경과 안전을 고려해 비행 거리를 약 400km로 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1,500m 상공에서 발사된 타우러스는 하강해 고도 500m를 유지하며 비행하다가 직도 사격장 근처에서 3천m까지 급상승한 뒤 거의 수직으로 낙하해 표적에 명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대한민국공군


공군은 "직도 사격장의 표적을 정확히 명중해 적 도발에 대한 강력한 대응 능력과 적의 핵심 시설, 전략적 목표에 대한 원거리 정밀 타격 능력을 대내외에 과시했다"고 평가했다.


한편 타우러스는 대전 상공에서 북한 평양을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어 아군 항공기와 조종사의 생존성을 한층 높일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대한민국공군


특히 시속 1,163㎞에 달하는 빠른 속도를 통해 서울 상공에서 발사하면 15분 안에 북한 전역의 주요 군사 시설을 타격할 수 있으며, 스텔스 기술이 적용돼 북한 레이더에 탐지되지 않으며 전파 교란 상황에서도 목표물 반경 1m 이내로 정확히 타격할 수 있다.


또한 북한의 견고한 지하 벙커를 8m까지 관통해 파괴할 수 있는 가공할 위력을 갖춰 킬 체인의 핵심 전력 중 하나로 꼽히고 있다.


YouTube '대한민국공군'


"오는 12월 김정은 제거하는 '참수 부대' 창설한다"한국과 미국이 북한 주요 지휘부를 공격하는 '참수 부대'를 창설해 전력화할 계획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News for you

김정은 벙커 한 방에 박살내는 최신형 미사일 '타우러스' 발사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