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만취 상태'로 나란히 차 몰다가 4중 추돌 사고 일으킨 부부

배다현 기자 2017.09.11 22:00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술을 마신 뒤 앞뒤로 나란히 차를 몰던 40대 부부가 4중 추돌 사고를 일으켜 경찰에 붙잡혔다.


11일 충북지방경찰청은 음주운전을 하다 사고를 내고 달아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 등)로 A(47)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부인 B(43)씨 역시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1시 10분 청주시 서원구 산남동의 한 도로에서 차를 몰다가 신호 대기 중이던 택시와 승용차를 잇달아 들이받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자신의 차를 몰고 남편을 뒤따르던 B씨도 사고로 멈춰 선 남편의 차를 들이받으면서 4중 추돌 사고로 이어졌다.


이 사고로 택시기사 C(56)씨와 승객 D(48)씨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 직후 A씨는 부인을 현장에 남겨두고 집으로 달아났다가 40여분 만에 경찰에 붙잡힌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 조사 결과 당시 A씨는 운전 면허 정지 수치인 혈중 알코올농도 0.074%의 상태로 운전대를 잡아 사고를 일으킨 것으로 밝혀졌다. 부인 B씨 역시 운전면허 취소 수치인 0.102%의 만취 상태였다.


경찰은 이들 부부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만취' 상태로 고속도로 역주행해 '7중 추돌사고' 낸 여성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로 고속도로를 역주행한 여성이 7중 추돌사고를 냈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News for you

'만취 상태'로 나란히 차 몰다가 4중 추돌 사고 일으킨 부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