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우리 집 포메가 목욕하더니 '솜사탕'같이 사르르 녹아버렸어요"

장형인 기자 2017.09.11 13:40

인사이트miaopai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솜사탕이 사르르 풀어져 버리듯 물속에서 녹아버린 한 강아지의 귀여운 목욕 모습이 귀여움을 자아냈다.


지난 6일(현지 시간) 중국 동영상 공유 사이트 미아오파이(miaopai)에는 포메라니안 강아지가 목욕을 하는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주인은 작은 하늘색 박스 안에 샴푸를 넣은 다음 포메라니안을 목욕시키기 시작한다.


인사이트miaopai


잠시 뒤 어정쩡한 자세로 서 있던 강아지는 물에 얼굴만 빼꼼히 내밀고 있다. 몸은 물에 완전히 잠겼는데, 이 모습은 마치 솜사탕을 연상시켰다.


털이 물에 떠 있는 강아지의 모습은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낼 만큼 사랑스러웠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보는 순간 웃음이 난다", "너무 귀엽다", "강아지가 목욕을 좋아할 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miaopai


한편 강아지를 목욕시킬 때 주의할 점은 크게 3가지가 있다.


먼저 강아지에게 끊임없이 "잘했다"며 칭찬을 해주는 게 좋다. 


얌전히 잘 있으면 "예쁘다", "잘했다" 등의 칭찬을 계속해주며, 목욕에 대한 좋은 기억을 심어줘야 한다. 


인사이트Twitter 'FreddyAmazin'


또한, 목욕 시 귀에 물이 들어가지 않도록 주의하며, 사람 샴푸가 아닌 반려동물 전용 샴푸를 사용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강아지 눈에 샴푸가 오랫동안 닿지 않도록 주의한다.


샴푸가 오랫동안 닿을 때는 각막궤양, 결막염에 걸릴 수 있으니 되도록 빨리 거품을 제거해 주자.


개장수에게 얼굴 '반쪽' 잃고 사람만 보면 맞을까 봐 '눈치' 보는 강아지자신을 잡아가려는 개장수에게 반항하던 중 얼굴 반쪽을 잃은 강아지는 다행히 살아남았다.


산책 중 '스카프' 두른 강아지를 본다면 절대 만지면 안 된다심각한 정신적 트라우마를 겪고 있는 강아지를 위해 만들어진 치료법을 소개한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News for you

"우리 집 포메가 목욕하더니 '솜사탕'같이 사르르 녹아버렸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