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갤노트 S펜'에 스스로 '음주측정'하는 기능 추가된다"

이별님 기자 2017.08.18 11:32

인사이트

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펜 모양 입력 도구인 'S펜'에 음주 측정 기능이 적용될 수 있다.


지난 15일(현지 시간) 미국 IT 전문 매체 GSM아레나 등 현지 매체들은 미국 특허청을 인용해 삼성전자가 '음주 측정기가 내장된 갤럭시 노트 S펜 특허'를 출원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S펜은 연결부를 90도로 구부릴 수 있고, 한쪽 끝에 호흡 센서가 장착돼 있다.


이곳에 대고 숨을 쉬거나 말을 하면 장착된 센서가 호흡을 감지해 음주 측정을 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측정된 데이터는 스마트폰으로 전송되고, 이용자는 혈중알코올농도를 곧바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S펜은 마이크 기능도 갖추고 있어 이용자가 전화통화를 하며 음주 측정을 할 수도 있다.


매체들은 해당 기술이 내년에 출시되는 갤럭시노트 9에 적용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작년 6월 특허를 신청했으며, 지난달 미국특허청에 등록이 완료됐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기대감 치솟는 '갤럭시노트8'의 '역대급' 스펙 5가지지난해 '폭발' 이슈로 깨끗하게 정리된 '갤럭시노트7'의 실패를 만회하기 위해 1년만에 '갤럭시노트8'을 들고 나왔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News for you

"'갤노트 S펜'에 스스로 '음주측정'하는 기능 추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