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문재인 대통령, 故 힌츠페터 기자 부인과 '택시운전사' 관람

2017.08.13 14:35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영화 '택시운전사'를 관람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용산의 한 영화관에서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 등과 함께 영화를 관람했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이날 관람에는 영화 속 주인공인 고(故) 위르겐 힌츠페터 독일 기자의 부인 에델트라우트 브람슈테트(80) 여사도 함께했다.


'택시운전사'를 제작한 장훈 감독을 비롯해 영화에 출연한 배우 송강호·유해진 씨 등도 문 대통령과 함께 영화를 관람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택시운전사'는 대한민국 민주화 과정을 알린 한 외국인의 노력으로 민주주의가 성공하게 된 계기를 보여준다"며 "힌츠페터 기자 등에 대한 예의와 존중의 의미를 담아 영화를 관람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에델트라우트 브람슈테트 여사 / 연합뉴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영화 '택시운전사'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 for you

문재인 대통령, 故 힌츠페터 기자 부인과 '택시운전사' 관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