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영화 '장산범' 염정아 "촬영장에서 귀신 목격했다"

권순걸 기자 2017.08.07 21:45

인사이트영화 '장산범' 스틸컷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배우 염정아가 영화 촬영 중 귀신을 목격한 이야기를 전했다.


7일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배우 염정아가 영화 촬영 중 섬뜩한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염정아는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장산범'의 주연을 맡았다.


염정아는 "스태프 두 사람이 숙소에서 쉬고 있었는데 한 여자아이를 만났다"라며 "그런데 이 아이가 움직이지 않고 계속 '하나'라고 말하고 있었다더라"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영화 '장산범' 스틸컷


이어 "스태프 두 사람이 동시에 여자아이의 형체를 봤다고 했다"라며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또 염정아는 자신이 과거에 출연했던 공포영화 '장화홍련'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염정아는 "저는 가위에 많이 눌리는 편인데 영화 '장화홍련'을 찍고 난 이후로 가위에 안눌렸다"라며 "그 영화가 안좋은 기운을 다 가져간 것 같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인사이트영화 '장산범' 스틸컷


한편 연예계에서는 영화, 뮤직비디오 등의 촬영장에서 귀신을 목격할 경우 그 영화, 뮤직비디오는 대박이 난다는 속설이 있다.


연예계의 속설대로 영화 '장산범'이 '대박'을 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죽은 사람의 목소리를 똑같이 따라해 사람을 홀리는 흰색 괴물 장산범의 이야기를 다루는 영화 '장산범'은 오는 18일 개봉한다. 


인사이트영화 '장산범' 스틸컷


'죽은 사람 목소리' 흉내내 유인한 뒤 죽이는 '장산범' 하이라이트 영상올 여름 무더위를 날려줄 최고의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장산범'의 하이라이트 예고 영상이 공개됐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News for you

영화 '장산범' 염정아 "촬영장에서 귀신 목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