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태원에서 영어 버스킹으로 '군함도' 역사 알린 9살 천재 소년 (영상)

장형인 기자 2017.07.27 08:31

인사이트SBS '영재발굴단'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외국인에게 군함도 역사를 알리는 영어 천재 9살 소년이 등장했다.


지난 26일 SBS '영재발굴단'에는 강원도 고성 천진초등학교에 다니는 영어 천재 장유훈 군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훈 군은 현재 전교생 60명인 시골 학교에서 영어 원어민 통역사 역할을 할 정도로 영어에 뛰어난 능력이 있다.


인사이트SBS '영재발굴단'


전국 영어 말하기 대회에서 1등을 휩쓰는 유훈 군은 일상생활도 남달랐다.


유훈 군은 마을의 나무와 꽃들, 그리고 가축들에게 영어로 말을 걸며 영어실력을 키웠다.


처음 듣는 팝송도 한번 듣고 해석을 척척해내는 유훈 군은 '영어 영재'의 면모를 어김없이 보여줬다.


인사이트SBS '영재발굴단'


그런데 이날 방송에서 놀라운 점은 또 있었다. 바로 서울 이태원에 온 유훈 군이 군함도 역사를 알리기 위해 외국인들 앞에서 버스킹을 한 것.


유훈 군은 외국인들 앞에서 일본의 잘못된 군함도 홍보를 바로잡고 제대로 된 역사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영어로 '역사 버스킹'을 해냈다.


유훈 군은 "한국인들은 군함도에 끌려가 석탄 캐는 일을 했다. 오전에 8시간, 오후에 8시간 일했다. 식사라고는 단지 주먹밥 2개뿐이었다"고 당당하게 말했다.


인사이트SBS '영재발굴단'


이어 죄수가 간 것이냐는 질문에 유훈 군은 "죄수가 아니라 강제징용이었다"고 말하며 "일본은 유네스코에 이 사실을 알리지 않았다. 이건 잘못됐다"고 밝혔다.


외국인들은 유훈 군의 버스킹을 듣고 모두 박수를 치는 등 9살 소년의 영특함에 찬사를 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영재발굴단'


Naver Tv '영재발굴단'


전국소년체전 휩쓴 11살 몸짱 '체조 영재' 김선우의 집념 (영상)전국소년체전에서 3관왕을 차지하며 최우수선수상까지 거머쥔 '체조 영재' 김선우 군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News for you

이태원에서 영어 버스킹으로 '군함도' 역사 알린 9살 천재 소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