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팬들도 몰랐다던 레드벨벳 조이 예명이 '조이'인 이유

이별님 기자 2017.07.17 18:40

인사이트JTBC '아는형님'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차도녀' 조이가 자신의 예명이 지어지게 된 계기를 밝혔다. 


지난 15일 JTBC '아는 형님'에는 레드벨벳 멤버들이 출연해 각자 숨겨진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방송에서 레드벨벳 멤버 조이는 자신의 예명이 '조이'가 된 이유를 설명했다. 


조이는 "장녀라 애교가 없고 학교 다닐 때도 별명이 '차도녀'였을 만큼 웃지 않았다"는 이야기를 전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형님'


'과즙미' 넘치는 상큼한 미소로 사랑받고 있는 조이가 잘 웃지 않는 성격을 가졌다는 사실에 MC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그는 "연습생 시절에 회사에 들어가면서 제일 많이 한 건 활짝 웃으면서 인사하기였다"며 "웃으며 즐겁게 살라는 의미로 예명을 '조이'라고 정했다고" 말했다.


또 조이는 "러닝머신을 하면서도 웃다"라고 말해 MC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형님'


조이는 "춤추면서 웃는 것을 연습해야 하기 때문"이라고 말해 프로다운 모습을 보였다.


한편 레드벨벳은 지난 9일 업템포 장르의 상큼발랄한 댄스곡인 '빨간 맛'으로 컴백했다.


Naver Tv '아는형님'


빨간색 염색하고 미모 터진 '레드벨벳' 조이 (사진)컴백을 눈앞에 둔 걸그룹 '레드벨벳'의 티저 이미지가 연일 공개되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News for you

팬들도 몰랐다던 레드벨벳 조이 예명이 '조이'인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