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내일(19일)도 폭염 계속 된다"…서울 32도·대구 35도 치솟아

장형인 기자 2017.06.18 20:39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19일인 월요일은 낮 최고기온이 35도까지 올라가며 땡볕 더위가 예상된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19일 전국 아침 최저기온은 15∼21도, 낮 최고기온은 24∼35도로 때 이른 한여름 날씨가 예보됐다.


서울의 최고 기온은 32도이며 대구는 35도, 광주는 34도, 대전과 세종은 33도까지 기온이 치솟는다.


기상청은 "기상청은 당분간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3도 안팎에 머무르며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므로, 농작물과 건강 관리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다만 강원 남부 산지에는 대기가 불안정해 전날 밤까지 천둥,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으니 농작물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는 전날 밤부터 이날 아침까지 곳곳에 짙은 안개가 낀다. 교통안전에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와 동해 먼바다에서 0.5∼1.5m, 서해 먼바다에서 0.5∼1.0m로 인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파우치 속 '파운데이션'까지 녹여 버린 대프리카의 놀라운 '폭염'때이른 폭염이 여성들의 소중한 파우치 마저 공격(?)하고 있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News for you

"내일(19일)도 폭염 계속 된다"…서울 32도·대구 35도 치솟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