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무등산 승리의 여신'으로 등극한 치어리더 김맑음 (사진)

황기현 기자 2017.06.16 19:30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한국 프로야구팀 KIA 타이거즈의 김맑음 치어리더가 누리꾼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 2014년 프로배구팀 한국전력 빅스톰 등의 경기를 통해 데뷔한 그녀는 올해로 벌써 경력 4년 차의 '프로' 치어리더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1989년생으로 올해 29살인 김맑음은 활발한 성격과 함께 소녀시대 '수영'을 닮은 외모로 광주의 야구팬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특히 김맑음은 아름다운 미소와 풍부한 표정, 늘씬한 몸매로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또 지난해 5월에는 SBS '판타스틱 듀오' 김수희 편에 출연해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이며 유명세를 치르기도 했다.


한편 이처럼 팔색조 매력을 가진 김맑음을 본 누리꾼들은 "진짜 예쁘다", "팬들한테 항상 웃어줘서 너무 좋음", "몸매도 좋고 얼굴도 예쁘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농구팬 사이서 인기 폭발한 '20살' 치어리더 안지현 (사진)예쁜 미모와 완벽한 치어리딩(응원)으로 농구팬들과 남성 누리꾼들의 마음을 훔치는 치어리더가 있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News for you

'무등산 승리의 여신'으로 등극한 치어리더 김맑음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