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4살 딸 목 졸라 살해하고 스스로 경찰에 신고한 30대 남성

2017.06.14 22:30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기 양평의 한 야산에서 30대 남성이 자신의 딸을 살해하는 사건이 발생,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30분께 A(35)씨가 112로 전화를 걸어 "차 안에서 딸을 살해했다"고 스스로 신고했다.


경찰은 신고자의 목소리가 심상치 않다고 판단, 대화를 이어가며 위치를 파악해 15분 만인 오후 3시 45분께 A씨를 긴급체포했다.


또 차에서 10여m 떨어진 수풀에서 A씨의 딸(4세) 시신을 수습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시신에서 특별한 외상은 발견되지 않았다. 다만 목 부위에 눌린 듯한 자국이 있는 것으로 미뤄, 목 졸려 숨진 것으로 추정됐다.


경찰은 범행 현장인 A씨 차량 내부와 시신이 놓여있던 장소 등을 감식하고 있다.


A씨는 경찰에서 묵비권을 행사하며 범행동기를 밝히지 않고 있다.


경찰은 "최근 부부간 사이가 좋지 않았다"는 A씨 부인의 진술을 토대로 가정불화로 인한 사건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성폭행 후 10대 딸 살해한 파렴치 친아빠친딸을 성폭행하고 죽인 파렴치한 아버지가 있어 누리꾼의 분노를 사고 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 for you

4살 딸 목 졸라 살해하고 스스로 경찰에 신고한 30대 남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