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문 대통령, "금년 안에 소방관 '1500명' 증원하겠다"

장형인 기자 2017.06.07 21:50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서울 용산소방서를 찾은 문재인 대통령이 금년 안에 소방관 1500명을 더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7일 문 대통령은 서울 용산구 한강로2가 용산소방서를 찾아 소방관들을 격려하고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안의 정당성을 강조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제 임기 중에 적어도 법적 기준에 부족한 1만 9000명, 최소 그 이상의 소방 인력을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어 "그것을 당장 금년부터 실행하기 위해서 추경안을 제출을 했는데, 소방관 1500명 증원 계획을 포함시켰다"며 "금년부터 즉각 실행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공무원 인력을 늘리는데 국민들 사이에서 상당한 거부감이 있다"며 "그런데 행정 공무원은 몰라도 생명, 안전, 보건을 책임지는 공무원만큼은 우선적으로 늘려야 되고 그런 점들에 대해서 국민들에게 설득하는 노력을 국회가 함께 기울여야 되지 않을까 싶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소방관들이 정신적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것에 대한 국가적 대처도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소방관이 순직하는 숫자보다 자살하는 숫자가 더 많다"며 "소방관이 진화 작업을 하며 겪게 되는 여러 참혹한 상황이 두고두고 트라우마로 남아서 정신적으로 어렵게 만드는 것인데 소방 내에 그런 심리치유센터를 설립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고 충분히 예산 뒷받침 해드리겠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 "소방관 처우 개선 위해 '국가직'으로 전환하겠다"일자리 추가경정예산을 위한 현장 방문으로 서울 용산소방서를 방문한 문 대통령은 소방관 국가직 전환을 약속했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News for you

문 대통령, "금년 안에 소방관 '1500명' 증원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