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귓불에 주름 있다면 '이 질병' 걸렸을 수도 있다

박송이 기자 2017.05.31 19:21

인사이트(좌) iflscience (우) Metro


[인사이트] 박송이 기자 = 귓불에 주름이 잡혀있는 사람이라면 이 기사에 주목해보자.


지난 29일(현지 시간) 과학 전문 매체 사이언스 타임즈는 '귓불 주름'이 심장 질환과 관련이 있다는 연구를 소개했다.


최근 미국내과저널(AJM)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급성 뇌졸중으로 입원한 241명의 환자 중 78.8%인 190명의 귀에서 귓불 주름을 발견했다.


지난 2012년 미국 세다스- 시나이 의료센터가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귓불에 주름이 많은 사람은 심잘질환 징후를 많이 보인다고 전했다.


귓불에 있는 주름은 나이가 먹으면서 노화로도 생기지만 귓불에 있는 혈관이 약해지는 것도 원인이 되기도 한다. 


이는 심장 주변의 혈류에 위험이 있다는 것을 반영한 결과일 수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귓불에는 지방과 함께 많은 모세혈관이 존재한다. 심장질환으로 인해 혈류가 감소되면 영양공급이 부족해진다. 


이 때문에 귓불의 지방이 줄어들면서 주름이 생긴다는 원리다.


귓불 주름이 심장 질환의 척도가 될 수 있다는 이같은 사실은 호흡기 전문의샌더스 T.프랭크(Sanders T Frank) 박사에 의해 1973년 발견됐다.


당시 발견자의 이름을 따서 귓불 주름을 '프랭크 징후(Frank’s sign)'라고 명명했다.


그러나 호주 NSW의 어나이린 베번 보건위원회의 야쿱 바헷(Yaqoob Bhat) 박사는 프랭크 징후에 대해 조심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프랭크 징후는 심장질환과 어느 정도 연관은 있지만 절대적인 것은 아니며 더 많은 연구를 해야 한다"고 전했다.


손톱에 '검은색' 줄이 생기면 당장 병원에 가야하는 이유한 여성이 자신도 모르게 찾아오는 피부암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사연과 사진을 공개했다.


박송이 기자 songee@insight.co.kr

News for you

귓불에 주름 있다면 '이 질병' 걸렸을 수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