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어르신들 앞에서 꿋꿋하게 위너의 'Really Really' 부른 양세형 (영상)

문지영 기자 2017.05.07 21:19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인사이트] 문지영 기자 = 개그맨 양세형이 최신곡인 그룹 위너의 'Really Really'(릴리 릴리)를 어르신들 앞에서 꿋꿋하게 열창해 폭소케 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 '어느 멋진 날' 특집에서는 충청남도 보령 녹도를 방문한 멤버들과 배우 서현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노래자랑 코너에서 양세형은 위너의 'Really Really'를 선곡했다.


양세형은 야심 차게 무대를 시작했지만 최신곡을 잘 알지 못 하는 어르신들은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무대를 지켜봐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어린이들의 멀뚱멀뚱한 표정에도 양세형은 꿋꿋하게 무대를 이어가 결국 어르신들의 박수와 '엄마 미소'를 받아냈다.


그러나 무대가 끝나자 어르신들은 "나는 별론데", "노래를 못 불러"라고 독설(?)을 날려 양세형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서현진은 가수 장윤정의 '짠짜라'를 열창하면서 10대 시절 그룹 밀크로 활동했던 전력을 떠올리게 하기도 했다.


GOM TV '무한도전'


문지영 기자 moonjii@insight.co.kr

News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