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편의점 CU, 봄나들이 갈 때 먹으면 좋은 '수제 맥주' 출시

장형인 기자 2017.04.19 19:38

인사이트CU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편의점 CU가 크래프트(수제) 맥주를 업계 최초로 출시해 맥주를 좋아하는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었다.


18일 CU(씨유)는 가볍게 한잔 즐기는 라이트 음주 문화의 확산으로 보다 개성 있는 수제 맥주를 찾는 고객이 많아짐에 따라 20일부터 더부스(The Booth Brewing)의 대동강 페일에일, 국민 IPA맥주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일명 한국의 대동강 맥주로 유명세를 얻으며 수제 맥주 시장의 열풍을 가져온 대동강 페일에일(5,300원 / 4.6%)은 세계 3대 프리미엄 브랜드인 미켈러와 콜라보로 탄생했으며 상큼한 오렌지와 청포도 향, 자몽의 풍미가 특징이다.

 

함께 출시되는 국민 IPA(5,500원 / 7.0%)’ 맥주는 2017 대한민국 주류대상에서 크래프트 에일 맥주 부분 대상을 수상하였으며 두터운 보디감과 완만한 촉감의 밸런스를 갖춘 ‘더부스’의 대표 맥주로 잘 익은 꿀 맛 파인애플과 신선한 파파야 향, 상큼한 자몽과 달콤한 멜론 풍미가 매력적인 맥주다.

 

CU(씨유)는 이들 상품을 우선 서울과 부산 일부 지역을 대상으로 Test 운영한 후 전국 매장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다음달에는 세븐브로이의 지역 맥주인 강서맥주(3,900원 / 4.6%)와 달서맥주(3,900원 / 4.2%)를 출시한다. 두 상품은 먼저 해당 지역인 서울 강서 지역과 대구 지역에 선출시 후 전국 매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렇게 CU(씨유)가 유명 수제 맥주를 적극적으로 도입하는 이유는 수제 맥주 시장의 향후 성장성이 매우 높기 때문이다.

 

주류 업계는 2014년 주세법 개정 이후 중소 전문 브루어리(맥주공장)의 등장과 수제 맥주의 외부 유통이 허용되면서 현재 약 200억대의 시장 규모가 향후 10년 안에 약 2조원대까지 커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이용구 MD(상품기획자)는 "소비자의 취향이 다양화되고 가볍게 즐기는 음주문화가 자리잡음에 따라 평범한 맥주 대신 개성 있는 맥주를 찾는 이들이 많아졌다"며 "지역 맥주 등 수제맥주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말했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News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