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내일(17일) 전국에 돌풍 동반한 비···기온 '뚝' 떨어진다

김연진 기자 2017.04.16 22:00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월요일인 17일은 전국이 흐리고 강한 바람과 함께 비가 내리다가 오후에 서쪽 지방부터 차차 그칠 것으로 예보됐다.


16일 기상청은 밤부터 제주와 남해 일부 지역에 비가 내린 뒤 내일 아침 출근길에는 전국적으로 확대된다고 밝혔다.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과 제주도가 30∼80㎜, 그 밖의 전국·서해5도·울릉도·독도는 10∼5㎜일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11도에서 17도, 낮 최고기온은 15도에서 20도로 주말에 비해 크게 떨어질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비가 천둥과 번개를 동반하는 데다 전국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News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