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세월호 3주기'인 내일(16일) 올봄 중 가장 따뜻하다···낮 최고 28도

배수람 기자 2017.04.15 20:32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배수람 기자 = 일요일이자 세월호 참사 3주기를 맞은 16일은 일본 남쪽 해상 고기압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점차 흐려진다.


전남 남해안과 제주도는 밤부터 5mm 안팎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8~17도로 전날보다 약간 높겠고 낮 최고기온은 18~28도를 웃돌며 초여름 날씨가 이어질 예정이다.


기상청은 기온은 평년보다 다소 높지만 밤낮 기온 차가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아침에는 서쪽 지방과 경상도를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끼겠고 그 밖의 내륙에서도 곳곳에 안개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주의가 필요하다.


건조주의보가 발효된 충청도와 강원도, 경북 지방은 산불 등 화재에 조심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1m, 동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고 파도의 높이는 서해·동해 먼바다에서는 0.5~2m 남해 먼바다는 0.5~2.5m로 예상된다.


배수람 기자 baebae@insight.co.kr

AD

News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