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남친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 받는다

인사이트콘텐츠와이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걸그룹 카라 출신의 인기 스타 구하라가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13일 스타뉴스는 구하라(27)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구하라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구씨가 남자친구 A씨(27)를 폭행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구하라는 헤어디자이너인 남자친구 A씨가 헤어지자고 하자, 이에 격분해 A씨를 폭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Instagram 'koohara__'


경찰 관계자는 구하라와 접촉, 출석 일정을 잡고 있다.


걸그룹 출신 스타의 '데이트 폭력' 연루 사건이 흔치 않아 팬들이 충격에 휩싸였다.


한편, 구하라는 지난달 JTBC4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가 종영된 이후 휴식을 취하고 있다.


최근 그는 '수면장애'로 병원에 입원해 '자살' 등의 루머에 시달리기도 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쎄씨


인사이트MBC MUSIC 'HARA ON&OFF:The Gossip'

YouTube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