랄라블라, U+알뜰모바일과 손잡고 '랄라블라 요금제'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랄라블라


[인사이트] 한예슬 기자 = 랄라블라가 기존에 H&B 업계에서 시도하지 않았던 다양한 서비스 상품을 선보이며 고객에게 신선함을 제공하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H&B스토어 랄라블라(구 왓슨스)가 지난 7월 U+알뜰모바일과 손잡고 '랄라블라 요금제' 2종을 출시했다.


랄라블라 요금제는 2기가(2G)와 6기가(6G) 2종으로 운영되며, 2기가 요금제는 1만원 초반의 가격에 음성 200분, 데이터 2G를 사용할 수 있다. 


랄라블라 6기가 요금제는 2만원 대에 데이터 6G와 통화 350분을 사용할 수 있어서 가격 대비 합리적인 소비를 추구하는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랄라블라


전국 190여개의 랄라블라 매장 혹은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유심칩을 구매한 뒤, 쓰던 휴대폰에 장착 하면 기존 통신사에 관계없이 손쉽게 가입이 가능하다. 


랄라블라는 U+알뜰모바일과 함께 주 고객층인 20~30대 여성의 데이터와 유선 통화 사용패턴을 분석해 필요한 만큼의 음성과 데이터를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의 관심을 끌어올리고 만족도를 더욱 높이겠다는 전략인 것.


또한, 랄라블라는 외국인이 많이 찾는 관광지 주변의 16개 점포에 외국인 전용유심(USIM)도 판매한다.


랄라블라의 외국인 전용유심은 외국인 관광객만 이용 가능한 단기 선불 상품으로, 2만 7500원으로 5일간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는 기간별 상품(음성, 문자 이용 불가)과, 3만 4900원에 데이터 1G에 음성통화를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상품 2종을 운영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랄라블라


지난 6월에는 H&B업계 최초로 티머니 카드 판매도 시작했다.


랄라블라는 한국스마트카드에서 출시한 인기 가수 방탄소년단과 라인프렌즈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한 캐릭터 티머니카드 'BT21 티머니' 도입을 시작으로, '카카오프렌즈 POP티머니'와 마리몬드와 손잡고 제작한 '마리몬드 POP티머니' 카드도 판매하고 있다.


랄라블라 관계자는 "차별화된 서비스 상품을 통해 고객 편의를 확대하고 만족감을 높이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랄라블라가 생활 편의 플랫폼으로 고객들에게 다가갈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기획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