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인 오늘(8일) 폭염 이어지는 가운데 소나기 내린다…"덥고 찝찝"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연일 이어지는 열대야가 국민들을 괴롭히는 가운데, 수요일인 오늘(8일)도 무더위가 계속되겠다.


오후 한때 소나기도 내릴 것으로 보여 불쾌지수는 더욱 올라갈 전망이다.


8일 기상청은 "동해안을 제외한 전국에 폭염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도 전국에서 35도 안팎의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겠다"고 예보했다.


내륙 지방에는 오후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전국 5~50mm 수준으로 지역에 따라 차이가 크겠다.


인사이트뉴스1


일부 지역에서는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 강한 비가 쏟아질 것으로 예상돼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28도를 비롯해 대전 26도, 전주 27도 등 전국에서 22~28도 수준을 보이겠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5도, 광주 36도, 강릉 31도 등 27~36도 사이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속초를 포함한 동해안 지역은 오늘도 29도에 머무는 등 폭염이 쉬어가겠다.


인사이트뉴스1


기상청 관계자는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 질환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면서 "낮 동안 야외활동을 삼가라"고 당부했다.


한편 소나기는 내일과 모레도 전국 곳곳을 적실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소나기가 내려도 폭염과 열대야는 앞으로 열흘 이상 계속되겠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