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新車 실적 기대···이노션, 이제 주가 반등 기회"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연초 대비 과도하게 주가가 떨어졌던 이노션이 올 하반기에는 반등할 것으로 기대됐다.


NH투자증권은 20일 이노션에 대해 "이제 반등을 기대할 때"라며 "투자의견은 '매수'에 목표주가 7만8천원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안재민 연구원은 "이노션 주가는 연초대비 27.3% 하락하며 큰 폭의 조정을 받고 있다"며 "주가수익비율(PER) 13.6배 수준으로 2015년 7월 상장 이후 최저 수준까지 떨어졌는데 이는 올해 실적과 이후 실적 성장성을 감안하면 최근 주가 하락은 과도하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노션


2018년 실적은 매출 총이익 4천479억원, 영업이익 1천118억원으로 각각 전년보다 13.9%와 15.7% 증가해 2017년 부진했던 실적에서 벗어나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안 연구원은 "이노션이 보유하고 있는 현금성 자산 6천800억원(2018년 1분기 기준)을 감안하면 이노션의 영업가치는 4천억원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며 "경쟁사인 제일기획의 시가총액 2조2천400억원과 비교해도 현저히 떨어진다는 점에서 이노션 주가는 충분히 반등할 수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