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해피 위피스쿨 클래스' 업무협약…농어촌지역에 교육 전면지원

인사이트사진제공 = 한국서부발전


[인사이트] 김지혜 기자 = 한국서부발전이 교육 재능기부 프로그램 '해피 위피스쿨 클래스'를 시행하며 태안군 지역 교육 발전에 앞장선다.


16일 한국서부발전은 충청남도 태안교육지원청과 한국대학사회봉사협의회와 함께 태안 서부발전 본사에서 '해피 위피스쿨 클래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해피 위피스쿨 클래스'는 방학 동안 성적이 우수하고 봉사정신이 투철한 대학생들을 멘토로 선발하여 태안지역 초·중·고교생 멘티들의 학습지도, 진로 탐색, 정서 교류를 돕는 서부발전 대표 교육재능기부 프로그램이다.


해당 프로그램은 "어제의 배움으로, 오늘을 나눕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지난해 여름방학부터 시작되어 현재는 지역을 대표하는 사회공헌사업으로 정착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한국서부발전


시작 단계에는 지역 학생 멘티 165명이 참여했지만 제3기가 시작되는 오는 8월에는 신청자가 급격히 증가해 261명의 학생이 참여를 희망했다. 멘토 신청자 역시 제3기 지원 경쟁률 10:1 로 높은 수준이다.


이처럼 지역사회의 높은 관심과 전국 우수 대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 덕에 '해피 위피스쿨 클래스'는 사업만족도 90% 이상으로 성공을 거두고 있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소득증대와 복지증진 등 사회적 가치의 실현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농어촌 지역사회에 교육 나눔 문화를 확산하고 장기적인 지역발전을 도모하며, 봉사 정신 및 리더십을 갖춘 미래인재를 양성하는데 힘쓰는 '해피 위피스쿨 클래스' 사업의 발전이 기대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