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하면 신의 직장 '한전' 서류 전형 프리패스 할 수 있는 발명품 공모 열린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한국전력공사가 'BIXPO 2018'에 출품될 대학생 발명품 공모를 접수 중이다.


전기, 에너지, ICT, 친환경 에너지 분야가 출품 주제인 이번 공모 수상자는 한전 신입사원 공채 지원 시 서류 전형 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16일 한전은 오는 9월 14일까지 'BIXPO(빛가람 국제 전력 기술 엑스포) 2018'에 출품될 대학생 발명품 공모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전력공사


출품 주제는 전기, 에너지, ICT, 친환경 에너지 분야로 출품자 명의로 출원·등록된 특허를 이용한 발명품이거나 아이디어를 구체화한 미출원 발명품도 가능하다.


출품자가 직접 창안·제작하지 않은 작품, 국내외 발명 대회에서 수상한 동일·유사 작품, 국내외에서 이미 공개·발표됐거나 상용화된 작품 등은 출품할 수 없다.


공모 신청은 국내 대학 재학생·휴학생 중 개인이나 3명 이내 팀 단위로 BIXPO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1차 서류 심사를 통과한 15개 내외의 출품작은 'BIXPO 2018 국제발명특허대전'에 전시돼 관람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전력공사


행사 기간 중 2차 현장 심사를 통해 금상 1명, 은상 2명, 동상 3명 총 6명의 수상자가 선정된다.


시상식은 BIXPO 2018 행사 마지막 날인 11월2일 김대중 컨벤션 센터 다목적 홀에서 열리며, 수상자는 한전 신입사원 공채 지원 시 서류 전형 우대 혜택을 받는다.


금상 수상자는 서류 전형 면제, 은상·동상 수상자는 서류 전형에서 10%의 가점을 받는다.


한편 해외 280개 기업, 3천여명의 국내외 전력 산업 관계자들이 참여할 예정인 'BIXPO 2018'은 오는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김대중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된다.


BIXPO 2018의 주요 프로그램으로 열리는 국제발명특허대전에는 대학생 공모 발명품을 비롯해 해외 발명품, 한전 전력그룹사, 일반인 발명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