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국내 최초 美 의약품 생산기업 앰팩 8천억에 인수 성공

인사이트최태원 SK그룹 회장. 사진 제공 = SK그룹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SK그룹 지주회사인 SK㈜가 국내 최초로 미국의 유명 의약품 생산기업을 인수하는데 성공하면서 새로운 역사를 썼다.


SK㈜는 12일 이사회를 열고 미국 바이오·제약 위탁개발생산(CDMO)기업인 앰팩(AMPAC Fine Chemicals) 지분 100%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이뤄진 지분 100% 인수는 국내 바이오·제약사에 전례가 없는 대형 글로벌 인수합병(M&A)으로 경쟁 업계에서는 "정말 충격적인 소식"이라는 반응까지 나왔다.


SK㈜는 계열사만 관리하는 다른 대기업 지주회사와는 성격이 다른 국내 유일의 사업형 지주회사다. 그렇기 때문에 이번 인수합병은 재계에서도 크게 주목하고 있다.


인사이트앰팩 전경. 사진 제공 = SK그룹


정확한 인수금액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투자은행 업계에 따르면 SK㈜의 이번 인수가격은 8천억원 내외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1990년대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설립된 앰팩은 항암제와 중추신경계∙심혈관 치료제 등에 쓰이는 원료의약품을 생산하며 연 15% 이상 고성장 중이다.


미국 내 3곳의 생산시설과 연구시설 1곳을 보유하고 있으며 500명 이상의 임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특히 앰팩은 미국 제약사들이 밀집돼 있는 서부지역에 위치해 다수의 유망 혁신 신약제품의 임상 및 상업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인사이트최태원 SK그룹 회장. 사진 제공 = SK그룹


이번 인수로 SK그룹은 세계 최고의 CDMO로 도약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앞서 SK그룹은 지난해 다국적제약사 브리스톨마이어스스큅(BMS)의 아일랜드 원료의약품 생산시설을 인수한 바 있다.


현재 한국과 아일랜드에서 총 40만리터급 원료의약품이 생산되고 있어, 앰팩 인수 시 2020년 이후 세계 최대인 160만리터급으로 증가한다.


한편 이번 대규모 인수합병에는 '승부사'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뚝심과 강한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