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자→프로듀서"…넉살, '쇼미더머니777'서 프로듀서 맡는다

인사이트비스메이저컴퍼니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실력자 래퍼 넉살이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을 이끌게 됐다.


12일 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Show Me The Money 777)' 측은 래퍼 넉살이 딥플로우와 함께 프로듀서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앞서 넉살은 지난해 방송된 '쇼미더머니6'에서 폭풍 래핑을 보여줘 준우승까지 올라간 바 있다.


당시 그는 수준급의 랩 실력은 물론이고 여유로운 무대 매너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초딩래퍼' 조우찬과 함께 엄마와 아들같은 케미로 연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6'


넉살은 특유의 유쾌함과 친절함으로 남녀노소 불문하고 사랑받는 묘한 매력을 자랑했다.


이미 래퍼 스윙스와 기리보이가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의 프로듀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려 이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된 넉살.


넉살이 1년만에 지원자에서 프로듀서로 위치가 달라진 만큼 더 강렬한 인상을 남길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 트리블세븐'


랩부터 인성까지 '갑'인 넉살이 이끌게 될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은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이다.


한편 딥플로우는 현재 영향력 있는 힙합 레이블 중 하나인 VMC(비스메이저)의 수장으로 대표곡 '작두'와 '양화' 등을 통해 뚜렷한 색깔이 담긴 음악을 선보이며 국내 힙합신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래퍼이자 입증된 실력파 프로듀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