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서 '기타'치며 딩가딩가 노는 '빈첸' 이병재

인사이트YouTube 'romanticfactory'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거침없는 랩을 선보이던 빈첸이 반전 매력을 뽐냈다.


지난 5일 로맨틱팩토리 측은 공식 유튜브 계정에 '오반, 빈첸, 피아노맨과 소풍 가면 생기는 일... 1탄!!!'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가수 빈첸, 오반, 피아노맨, 조웅은 공원으로 소풍을 가서 오반의 노래인 '불행'을 불렀다.


특히 JTBC '고등래퍼2'에서 강렬한 랩으로 팬들을 사로잡았던 빈첸이 마이크가 아닌 기타를 잡고 있어 시선을 끈다.


인사이트YouTube 'romanticfactory'


그는 악보를 보지 않고도 실수 없는 완벽한 연주를 선보여 평소 기타 실력을 짐작하게 했다.


오반의 노래에 맞춰 기타로 감미로운 반주를 하는 빈첸의 모습에서는 무대 위 카리스마를 찾아볼 수 없다.


빈첸은 기타 연주뿐만 아니라 노래도 따라 부르며, 오반의 노래에 코러스를 넣기도 한다.


인사이트YouTube 'romanticfactory'


랩만 잘하는 줄 알았던 빈첸이 기타 연주와 노래도 잘하는 것을 볼 수 있는 이색적인 장면이다.


빈첸의 색다른 모습에 많은 팬들은 설렘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거친 매력뿐만 아니라 부드러움까지 갖춘 빈첸의 기타 연주를 영상으로 만나보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