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한 신혼부부들 위해 다이아몬드 박힌 '결혼 반지' 반값에 파는 현대백화점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그라치아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올 가을 웨딩 마치를 앞둔 예비 신혼부부라면 망설임 없이 현대백화점으로 향하면 되겠다. 


현대백화점이 오늘(6일)부터 15일까지 '웨딩 주얼리 페어'를 열고, 전국 15개 점포에서 10개의 인기 브랜드를 모아 할인 행사를 개최한다. 


이는 총 200억원 규모의 '빅 이벤트'다. 다이아몬드 반지를 비롯한 귀금속의 할인율이 최초 판매 가격 대비 최대 50%에 달한다.  


먼저 프리미엄 웨딩 브랜드 '골든듀'는 오는 8일까지 1캐럿 다이아몬드 반지를 3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100만원 이상 구매자에게는 구매 금액의 30%에 해당하는 상품권을 제공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연애의 발견'


여성들의 로망으로 꼽히는 '루첸리'는 2캐럿 다이아몬드 반지를 50% 할인하고, 순금 5돈을 사은품으로 준비했다.


아울러 현대백화점은 오는 7~8일 판교점 10층 문화홀에서 웨딩컨설팅 업체 '듀오웨드'와 함께 박람회 형식의 '웨딩페어'도 진행한다. 


한복, 예복, 드레스, 청첩장 등을 판매하는 40여개 업체가 참여하며, 30여명의 전문 웨딩플래너가 상주해 궁금한 것이 많은 예비 부부들에게 결혼에 관련한 모든 정보를 아낌없이 제공할 에정이다.  


인사이트골든듀 홈페이지


현대백화점은 9~10월에 결혼하는 신혼부부 대부분이 7월부터 본격적으로 예물을 준비한다고 보고 이같은 행사를 기획한 것으로 분석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결혼 시즌을 앞두고 예비 신혼부부의 예물 수요를 선점하기 위해 '웨딩 주얼리 페어'와 '웨딩 페어'를 열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혼수용품 수요도 잡기위해 가전·가구 상품군을 할인 판매하는 행사도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백화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