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운 여름 롯데백화점에서 사면 '핵이득'인 겨울 상품 3가지

인사이트사진 제공 = 네파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자고로 진정한 패션 피플이라면 한두 계절 정도는 앞서주는 '센스'가 있어야 한다. 


5일 롯데백화점은 계절에 상관없이 멋진 겨울옷을 사고 싶어 하거나 보다 저렴한 가격에 알뜰한 쇼핑을 즐기고자 하는 이들을 위해 '역시즌 마케팅'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오는 7월 15일까지 롯데백화점에 가면 벤치파카, 롱패딩, 재킷 등 겨울 상품들을 매우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롯데백화점이 적극적인 역시즌 마케팅을 펼친 결과, 행사가 시작된 지난 6월 28일부터 7월 2일까지 본점의 '아웃도어' 매출이 전주 동기 대비(6월 21일~6월 25일) 약 15.3% 증가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이 현재 가장 주력해 판매하고 있는 겨울 상품은 '2018 F/W 벤치파카'다. 이는 정상가 대비 10~40%가량 저렴한 가격을 자랑한다. 


고객들은 '블랙야크 L브라키2 벤치다운'을 29만원, '내셔널지오그래픽 카이만 벤치다'을 29만 9천원, '밀레 베릴 벤치파카'를 19만 9,800원이라는 파격적인 할인가로 구매할 수 있다. 


브랜드별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 중이다. 


'블랙야크'에서는 오는 7월 31일까지 '벤치다운자켓'을 정상가 대비 최대 30%가량 싸게 판매한다.


또한 '모션벤치 다운자켓'이 39만 8천원, '부스트 벤치다운자켓'이 29만 5천원, '메티오 벤치다운자켓'이 32만원이며, 블랙야크 행사 상품을 구매한 고객에 한해 '블랙야크 포인트' 10% 추가 적립의 혜택까지 제공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네파


블랙야크 외에도 네파, 컬럼비아, 내셔널지오그래픽 등 사람들이 많이 찾는 인기 브랜드에서도 18년 F/W 상품들을 정상가 대비 최대 40% 낮은 가격으로 판매 중이다. 


'네파'에서는 오는 9월 9일까지 '사이폰 벤치 롱다운'을 25만 2천원에, '패트릭 다운 자켓'을 32만 4천원에, '컬럼비아'에서는 오는 8월 31일까지 '살루다스프링스 벤치다운'을 23만 9,400원에 선보여 고객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롯데백화점 김수지 레져 바이어는 "여름 세일 시즌 동안 역시즌 마케팅을 진행해 고객들에게 다양한 벤치파카 상품들을 저렴하게 선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올겨울을 따뜻하게 보내고자 겨울 의류를 구입하려는 고객들은 이번 행사 정보를 참고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블랙야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