짙은 중독성에 한 곡인 줄 착각일게 만드는 방탄X블랙핑크 'DNA+뚜두뚜두' 리믹스

인사이트YouTube 'Miggy Smallz'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어서 와, 이 조합은 처음이지?"


아이돌 방탄소년단과 블랙핑크의 인기곡 두 곡을 믹스한 뮤직비디오가 짙은 중독성을 자랑하며 뭇 누리꾼들의 귀를 즐겁게 만들게 만들고 있다.


지난 17일 한 유튜브 채널에는 방탄소년단의 'DNA'와 블랙핑크의 '뚜두뚜두'를 매시업(Mashup, 서로 다른 곡을 조합해 새로운 곡을 만든다는 뜻)한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영상은 카리스마 넘치면서 중독성 강하다는 평을 듣는 두 곡이 만난만큼 어마어마한 중독성을 자랑한다.


인사이트YouTube 'Miggy Smallz'


방탄소년단의 'DNA' 뮤직 비디오는 파스텔톤의 청량한 색감과 귀여운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곡인 반면 블랙핑크의 'DDU-DU-DDU-DU(뚜두뚜두)'는 살짝 어두운 배경과 걸크러쉬 매력이 돋보이는 분위기의 곡이다.


분위기가 사뭇 다른 두 곡은 신기하게도 하나의 곡인 것처럼 묘하게 잘 어우러지면서 짙은 중독성을 자랑하는 곡으로 탄생했다.


특히 해당 영상은 두 곡 각각의 원곡 느낌은 최대한 살리면서도 두 곡이 어색함 없이 자연스럽게 이어진 게 특징이다.


남다른 중독성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끈 두 곡이 절묘하게 믹스된 만큼 해당 곡 또한 귀에 착착 감기며 '귀르가즘'의 절정이란 평이다.


인사이트YouTube 'Miggy Smallz'


두 그룹 멤버들의 빼어난 비주얼도 뮤직비디오 관전 포인트 중 하나로 보는 이의 눈과 귀를 즐겁게 만든다는 평이 이어지고 있다.


엄청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해당 매시업 영상은 게재된 지 일주일 만에 조회수 16만 6,022회를 넘기며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18일 정규 3집 'LOVE YOUTSELF 轉 'Tear''를 발표, 타이틀곡 'Fake Love'로 음악방송 12관왕을 달성하며 성황리에 활동을 마무리했다.


블랙핑크는 지난 15일 첫 미니앨범 'SQUATE UP(스퀘어 업)'의 타이틀곡 '뚜두뚜두'로 1년 만에 컴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YouTube 'Miggy Smallz'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