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상반기 워크숍서 EHS 경영방침 실천 강조

인사이트한국전력공사


[인사이트] 최민주 기자 = 한국전력공사(한국전력)가 보다 철저한 본사 경영방침 실천과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행사를 진행했다.


19일 한국전력은 본사강당에서 전국사업소 350여명의 안전관리책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전사 안전관리책임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을 통해 김종갑 사장의 EHS(Environment·환경, Health·보건 & Safety·안전) 경영방침 실천을 결의하고 안전문화의 확산을 위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인사이트한국전력공사 나주 본사 사옥 / 뉴스1


이날 워크숍에서는 다양한 안전의식 고취 행사를 시작으로 EHS 경영방침 실천 결의, 안전관리 유공직원 표창, 도급자 사망사고 50% 감소대책 발표, 추락·감전사고 예방대책 토론 등 안전문화 확산 및 재해예방 기술에 대한 정보를 교류했다.


전사 안전보건관리책임자 김회천 관리본부장은 "EHS는 경영의 기본이며, 타협이 있어서는 안 된다"면서 "사장의 경영철학을 한국전력뿐만 아니라 협력회사, 일반인들에게도 널리 공유하고 실천토록 하는 선도적 역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전력은 6∼7월을 '노사합동 산업안전보건 강조기간'으로 정하고 여름철 특성에 맞는 안전지도, 안전교육 및 안전의식 고취 행사를 집중 시행해 여름철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