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도착한 신태용 감독 "스웨덴 전 멋있게 승리하고 싶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일주일간 조직력 잘 다져 스웨덴 전을 승리하고 싶다"


지난 12일(현지 시간) 한국 축구대표팀은 오스트리아 레오강을 떠나 상트페테르부르크에 입성, '2018 러시아 월드컵' 베이스캠프를 꾸렸다.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풀코보 국제공항에 도착한 신태용 감독은 도착 직후 국제축구연맹(FIFA)과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신태용 감독은 결전의 땅에 발을 내디딘 소감과 목표, 각오 등을 전했다.


인사이트뉴스1


신 감독은 "이제 막 도착해서 기분은 담담하다. 선수단은 세네갈 전을 지고 와서 조금 가라앉아있다"고 밝혔다.


오는 18일로 다가온 스웨덴과의 조별리그 첫 번째 경기에 대해 신 감독은 "첫 경기에 선발 선수들이 잘해줄 것인가, 우리 포메이션을 상대 선수들을 두고 어떻게 할 것인가 등을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태용 감독은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대한 각오에 대해서는 "우리 경기가 18일에 한다. 시간적인 여유가 일주일 정도 남았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그 기간 안에 충분히 잘 훈련하고 조직력을 다져서 첫 경기 스웨덴전을 승리로 멋있게 장식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며 필승을 다짐했다.


한편 러시아에 입성한 신태용호는 현지 시간으로 13일 오후 4시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첫 번째 공식 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