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13억 후원한 국민연금공단

인사이트국민연금공단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국민연금공단이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사랑나눔실천'후원금을 전달했다.


31일 국민연금공단은 어려운 아동·청소년 등이 자립할 수 있도록 한국사회복지협의회를 방문해 우리카드, NH농협카드, 신한카드와 함께 후원금 13억7,4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공단 임직원과 국민연금수급증카드 발급 카드사의 사회공헌기금으로 마련됐다.


사랑나눔실천운동은 소외된 이웃들이 건강하게 사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국민연금공단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유족연금수급아동 자립 지원, 희망잇는 장학 지원, 장애아동 재활치료비 후원, 아동양육한부모 보험료 지원, 수급자 모임 봉사활동 지원 등이 있다.


인사이트뉴스1


유족연금수급아동 자립지원사업은 1,262명에 6억626만원을, 희망잇는 장학 지원에는 204명에게 장학금 1억9,250만원을 지원한다.


장애아동 재활치료비 후원은 20명에게 4,800만원, 아동양육한부모 보험료 지원은 한부모공동시설 입소자 72명의 국민연금보험료 3629만원을 대납한다. 수급자 모임 봉사활동 지원에는 4억9,050만원을 지원한다.


국민연금공단은 사랑나눔실천운동을 통해 지난해까지 총 2만5,460명에게 약 28억 5,599만원을 후원함으로써 미래연금가입자의 자립을 돕고, 현재 연금수급자의 활기차고 보람있는 노후생활을 지원해왔다.


김성주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은 "후원금 전달을 통해 어려운 환경에 있는 아동과 청소년, 장애인과 독신모 등 우리 이웃들이 희망을 갖고 건전한 사회인으로 자립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