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네이버와 함께 시각장애가정에 'AI 스피커' 500개 기증

인사이트LG유플러스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LG유플러스와 네이버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에 'U+우리집AI' 스피커를 기증했다.


31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양 사는 이날 용산 사옥에서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에 'U+우리집AI' 스피커 500개를 기증하는 행사를 갖고, 시각장애 가정을 적극 지원키로 했다고 밝혔다.


양 사는 또 인공지능(AI)기술이 필요한 시각장애인을 위해 U+우리집AI 서비스에 시각장애인 맞춤형 콘텐츠를 추가하고 관련 기능도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네이버 '오디오클립'에서 제공하는 2만6천여개 이상의 음성 콘텐츠에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가 보유한 일간 주요 뉴스, 1만5천여권의 음성도서, 주간‧월간 잡지 등 시각장애인 전용 콘텐츠를 U+우리집AI를 통해 제공할 계획이다.


또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의 시각 장애인 전용 콘텐츠를 이용하기 위해 최소 5회의 전화 ARS 진입 단계를 거쳐야 하는 현재 이용 절차를 개선해 음성 명령 한 번으로 AI 스피커에서 원하는 콘텐츠를 바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인사이트뉴스1


시각장애인들이 가장 필요한 기능으로 꼽은 '음성 명령을 통한 IoT 가전 원격 제어' 기능도 확대해 AI스피커와 연동되는 10종의 IoT 가전에 선풍기, 세탁기 등을 추가, 6월부터는 총 20종의 IoT 가전 음성 제어가 가능해진다.


연내 저렴한 시각장애인 전용 IoT 요금제도 출시해 서비스 비용 부담도 낮춘다는 방침이다.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시각장애인 고객들의 일상생활이 편리해질 수 있도록 U+우리집AI 서비스를 발전시키고 지속적인 서비스 확대 보급을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최인혁 비즈니스 총괄은 "인공지능 기술 발전으로 인해 기존 시각 바탕의 인터페이스 서비스에서 소외됐던 시각장애인들에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 더욱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