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 작정하고 만들었다!"…LG전자, 신형 프리미엄폰 'V35 씽큐'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전자가 작정하고 만든 신형 프리미엄 스마트폰 'V35 씽큐(ThinQ)'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방탄소년단을 모델로 내세운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G7 씽큐'를 출시한 LG전자는 곧바로 'V35 씽큐'를 출시함으로써 촘촘한 제품 라인업을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지난 30일(현지 시간) 미국 IT전문매체 폰아레나에 따르면 LG전자는 차기 프리미엄 스마트폰 'V35 씽큐'를 국내보다 미국에서 먼저 출시한다.


LG전자는 이동통신사 AT&T를 통해 'V35 씽큐' 사전예약을 받을 예정이며 다음달 8일부터 현지에 정식 출시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프리미엄 스마트폰 'V35 씽큐'는 향후 아시아, 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 일부에서 판매되고 국내 시장은 이르면 7월 초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V35 씽큐'는 'V30의 얇고 가벼운 플랫폼을 그대로 가져오면서도 'LG G7 씽큐'에 들어간 최신 사양의 소프트웨어를 적용했다.


대표적으로 'LG G7씽큐'가 자랑하는 '슈퍼 브라이트 카메라' 기능이 적용돼 저조도에서도 4배까지 밝은 사진을 얻을 수 있다.


업계 전문가는 "다양한 프리미엄 스마트폰 선호도에 맞춰 선택지를 늘리기 위함"이라며 "대형폰을 선호하는 미국 시장 공략을 위한 것 아니겠냐"는 분석을 내놓았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