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흉기협박' 이서원, '뮤직뱅크' MC서 하차한다

인사이트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성추행 혐의로 입건된 배우 이서원이 '뮤직뱅크' MC에서 하차한다.


17일 KBS2 '뮤직뱅크' 제작진은 MC 이서원의 프로그램 하차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서원의 하차로 인해 생긴 MC 공백은 기존 MC인 솔빈과 함께 짝을 이룰 스페셜 MC를 다양하게 섭외해 진행될 예정이다.


앞서 이서원은 지난달 8일 동료 여자 연예인을 성추행 하고 흉기로 협박한 혐의로 입건됐다.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경찰에 따르면 이서원은 피해자와 술을 마시다 키스 등의 신체 접촉을 시도하다 거부 당했고, 화가 난 이서원은 흉기로 피해자를 협박하기까지 했다.


이에 대해 경찰은 이서원을 성추행하고, 흉기로 협박한 혐의 등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소식이 알려지자 이서원 소속사 측은 해당 사건이 보도된 날인 16일 "어떠한 변명의 여지도 없다.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사죄의 말씀드린다. 죄송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또한 이서원은 '뮤직뱅크' 뿐만 아니라 tvN '어바웃 타임'에서도 하차하게 됐다.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