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소중한 사람에게 선물할 때 좋은 '책 그리고 꽃' 서비스 리뉴얼 오픈

인사이트사진제공 = 교보문고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교보문고가 누구나 일상에서 책과 꽃을 즐길 수 있도록 책 한 권과 꽃다발을 배송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15일 교보문고는 책과 꽃을 함께 배송해주는 감성 서비스 '책 그리고 꽃'을 리뉴얼 오픈했다고 밝혔다.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면 전문 플로리스트가 만들어 퀄리티 높은 꽃다발을 받아볼 수 있다.


특별 제작된 상자에 책과 꽃을 담아 상하지 않도록 배송된다. 메시지 카드도 넣을 수 있어 소중한 사람에게 마음을 전하기 좋은 상품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교보문고


기존에는 매월 2권의 선정도서 중 1권을 선택하도록 했지만, 이번 리뉴얼을 통해 모든 국내도서로 서비스 영역을 확대했다.


이밖에 선물하는 책 선정의 어려움을 해소해주기 위해 MD 추천도서가 제공된다.


인터넷 교보문고의 책 추천 서비스인 '픽스'와도 연계해 성별, 지역, 연령 등 선물 받는 이의 성향을 고려한 맞춤 도서를 추천받을 수 있도록 했다.


교보문고는 "감동과 실속을 모두 챙길 수 있는 아이템으로, 앞으로도 책과 함께 판매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발굴해 고객들에게 보답하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Facebook 'kyobobook'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