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 페놀유도체 가격 강세로 올해 매출 크게 오른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금호석유화학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금호석유화학이 페놀유도체 가격 강세에 힘입어 올해 높은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14일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금호석유화학의 주력 제품인 페놀유도체의 수요가 예상보다 꾸준하다"는 분석을 내놨다.


그는 "폴리카보네이트(PC), 에폭시(Epoxy) 등 전방 산업의 호조에 따른 것으로 한동안 페놀유도체의 가격 강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르면 금호석유화학의 올해 매출은 전년 대비 6.4%가 오른 5조 3,914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의 영업이익은 102.6% 증가한 5,321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페놀유도체 부문에서 2,417억원의 영업이익을 낼 전망이다.


이는 지난 2017년 307억원의 8배에 이르며 올해 영업이익 전망치 5,321억원 가운데 45.4%를 차지하는 수치다.


페놀유도체는 지난 2017년 4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수익성이 좋아지며 올해 1분기부터 본격적으로 금호석유화학의 실적에 힘을 보탰다.


이번 2분기에도 중국과 인도에서 페놀유도체의 수요가 유지되고 중국, 대만, 사우디아라비아 등에서 생산설비 정기보수에 들어가면서 가격 강세가 계속되고 있다.


인사이트금호석유화학 공식 홈페이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