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콘텐츠마켓서 개막하는 '2018 아시아디지털방송아카데미'

인사이트한국전파진흥협회


[인사이트] 최민주 기자 = '2018 아시아디지털방송아카데미'(이하 '이카데미')가 7일부터 10일까지 부산콘텐츠마켓에서 개최된다.


'아카데미'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한국전파진흥협회, 부산콘텐츠마켓조직위원회 주관으로 지난 2016년부터 이어 오고 있으며, 방송통신발전기금을 지원받아 진행된다.


아카데미는 아시아 방송시장의 동반성장과 국내 방송콘텐츠의 해외진출 네트워크 기반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이번 아카데미에는 중국을 비롯해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14개국 25명, 국내 50여명의 방송관계자가 참여해 국가 간 방송시장 정보에 대해 교류를 나눌 예정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동남아시아 권역과 동북·중앙아시아 등 권역으로 나뉘어 아시아 각국의 방송시장 소개부터 글로벌 주요 트렌드, 콘텐츠 유통을 위한 비즈니스 미팅, 글로벌 포맷이슈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포맷 컨퍼런스까지 다채로운 행사가 나흘간 이어진다.


인사이트지난해 아카데미 현장 / 한국전파진흥협회


동남아시아 권역에서는 인도네시아, 미얀마,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 등 참가자가 직접 자국의 방송시장을 소개하고 한국과의 협업·네트워크 방안을 제안한다.


또 동북아시아 권역에서는 중국 드라마시장 소개와 성공전략을 비롯해 아직까지 국내에서 생소한, 키르키즈스탄, 몽골, 카자흐스탄, 우크라이나 방송인이 자국의 방송시장을 소개하고 향후 전망을 발표한다.


이 밖에도 한국의 다큐멘터리의 국제공동제작 노하우, 드라마 유통 성공사례, 아시아 방송시장의 콘텐츠 유통 전략 등의 강연이 이어질 전망이다.


아울러 아카데미에서는 국내외 방송인 간 콘텐츠 비즈니스 논의를 위한 'K-콘텐츠뱅크 비즈미팅 데이'도 열린다. 


아카데미 참가자 뿐 만 아니라, K-콘텐츠뱅크 참여자들도 오는 8일과 9일 양일간 참석해 동아시아 및 동북아 권역 방송콘텐츠 비즈니스를 주제로 면대면 비즈매칭 행사가 진행된다.


인사이트부산시


포맷 컨퍼런스에서는 한·아시아 방송인을 포함한 국내외 약 150명이 참여해 전 세계에서 사랑받은 포맷 트렌드 보고서를 비롯해 포맷 스크리닝, AR·VR과 같은 신기술을 접목한 스토리텔링, 국내 최초로 시도되고 있는 포맷 아이디어 피칭(Pitching)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카데미를 통해 한‧아시아 방송인이 한 자리에 모이는 만큼 향 후 지속 가능한 방송 네트워크 형성하고, 국내 방송인의 해외진출 기반을 다지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전파진흥협회 관계자는 "아시아에서 선호되는 방송콘텐츠를 국내 방송인에게도 소개할 수 있고 비즈니스 미팅과 포맷 스터디를 통해 글로벌 성공사례를 공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