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77주년 맞은 일동제약 "매출 1조원·이익 1천억 달성할 것"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일동제약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일동제약이 창립 77주년을 맞았다.


3일 일동제약은 서울 양재동 본사 대강당에서 77주년 기념식과 비전 선포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회사는 매출 1조원 이상 지속 성장하는 헬스케어 기업이 되겠다는 비전을 발표했다.


특히 창업자인 고(故) 윤용구 회장의 '인간존중의 창업정신'을 되새기는 시간을 가져 의미를 더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일동제약


일동제약은 비전 선포식을 통해 매출 1조원, 이익 1천억원 이상 지속 성장하는 토탈 헬스케어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회사는 새로운 솔루션을 위한 혁신적인 연구·개발을 실현해 의료전문가가 가장 신뢰하는 파트너로 성장하겠다고 설명했다.

 

윤웅섭 일동제약 사장은 "이번 비전은 경영 환경에 대응하는 전략인 동시에 상호보완적인 핵심가치"라며 "모든 임직원의 새로운 행동지침이자 목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치 일동홀딩스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77년의 자랑스러운 역사를 되돌아보고 이를 거울삼아 더 위대한 미래를 도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일동제약은 2016년 단행된 기업분할을 기점으로 토탈 헬스케어 기업으로서의 시스템과 플랫폼을 갖췄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일동제약

댓글